Josemaría Escrivá Obras
71

이 목표에 도달하려면 오직 사랑으로 재촉받는 영혼처럼 행동하여야 합니다. 결코 처벌받거나 저주받은 사람들처럼 행동해서는 안 됩니다. “말이든 행동이든 무엇이나 주 예수님의 이름으로 하면서, 그분을 통하여 하느님 아버지께 감사를 드리십시오”(콜로 3,17). 그러므로 우리는 시간을 최대한 활용하여 우리가 맡은 일을 완벽하게 이행하여야 할 것입니다. 우리는 하느님의 사랑 안에서 그분의 도구입니다. 하느님께서는 우리가 얼마나 나약한지 아시지만 우리 어깨 위에 책임과 신뢰를 두셨음을 깨달아야 합니다. 여러분은 하느님의 힘에 의지하고 있으므로 오직 사랑만이 모든 행동의 동기요 원천이어야 합니다.

그러나 현실에 눈을 감지도 말고, 어린애처럼 세상을 피상적이고 폭 좁게 바라보면서 만족해하지도 맙시다. 우리 앞에 놓인 길이 편안하다고 착각해서는 안 됩니다. 단지 어느 정도의 결심과 하느님을 향한 열망만으로 그 길을 가기에 충분하다고 오해해서는 안 됩니다. 이 점에 실수가 있어서는 안 됩니다. 세월이 갈수록 여러분은 (아마도 생각보다 빠르게) 특별히 어려운 상황을 만나게 될 것이며 그때에 여러분은 훨씬 더 큰 자기희생과 포기를 감수해야 할 것입니다. 희망의 덕을 기르고, 바오로 사도처럼 담대하게 외치십시오. “장차 우리에게 계시될 영광에 견주면, 지금 이 시대에 우리가 겪는 고난은 아무것도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로마 8,18). 우리 가엾은 피조물에게 퍼부어 주시는 하느님의 무한한 사랑이 어떠할지 편안한 마음으로 성찰해 봅시다. 여러분이 평상시에 종사하는 일에서, 믿음을 실천하고 희망을 일깨우며 사랑을 되살릴 때가 왔습니다. 요컨대, 우리의 직업 활동이나 내적 생활에서 (위장, 기만 또는 회피 없이) 어떠한 모호함도 곧바로 몰아내 주는 향주삼덕을 기르는 일에 매진하여야 합니다.

이전의 장으로 보기 다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