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semaría Escrivá Obras
• 절 1: 새로운 전례주년이 시작되었습니다. ....
• 절 2: 저는 우리가 함께 얘기해온 것들에 관....
• 절 3: 이와 비슷한 일이 우리에게도 일어난 ....
• 절 4: 오늘 미사의 서간은 우리가 새로운 영....
• 절 5: ‘육신의 욕망’이 우리 감각의 무질....
• 절 6: 또 하나의 적은 ‘눈의 욕망’이라고 ....
• 절 7: 오늘은 대림 시기의 시작을 알리는 날....
• 절 8: 그리스도인이라는 존재는 하느님 자....
• 절 9: 수도자가 아닌 평범한 그리스도인이 ....
• 절 10: 기도와 보속의 삶, 그리고 우리 모두....
• 절 11: 그리스도의 탄생을 우리 자신과 분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