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semaría Escrivá Obras
144

거룩하신 스승께서 우리에게 맡기신 봉사 사명은 훌륭하고 아름다운 사명입니다. 그렇기에 자기 절제가 따르는 이 선한 정신은 모든 그리스도인의 활동에 배어 있어야 하는 자유로운 사랑과 완벽하게 양립할 수 있습니다.

이전의 장으로 보기 다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