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semaría Escrivá Obras
77

“하느님의 어머니를 광적으로 사랑하십시오. 그분은 또한 우리의 어머니이시기 때문입니다.” 이것은 내가 아무리 말해도 절대로 물리지 않을 권고입니다.

이전의 장으로 보기 다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