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semaría Escrivá Obras
87

하느님의 영광, 하느님의 사랑, 그리고 그분의 사도직을 위한 일보다 여러분 자신을 위한 일을 더 만들지 마십시오.

이전의 장으로 보기 다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