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semaría Escrivá Obras
123

주님께서 그대에게 말씀하셨지요. “너는 나의 것”이라고.

지극히 아름다우시고 지극히 지혜로우시며 지극히 빛나시며 지극히 선하신 하느님께서 그대에게 그대가 당신의 것이라고 말씀하십니다. 그런데도 그대가 그분께 응답하지 못한다면!

이전의 장으로 보기 다음의